코레일 예약홈페이지 바로가기

당신이 제값 내고 기차 탈 때, 반값으로 KTX 타는 사람들이 있다. KTX 운행 1년을 넘기며 많은 할인제도가 생겨났고,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‘KTX 싸게 타는 비법’이 전수되고 있다.

 
◆뭉치면 산다!
 
동반석을 이용하면 정말 싸다. 할인율이 무려 37.5%. 각 칸마다 두 개씩 마련된 마주 보는 좌석에 한해 4명의 동반석을 1장(2.5명 가격)으로 묶어 사는 방법이다. 최근에는 인터넷 카페(cafe.daum.net/ktxcarpool, cafe.naver.com/ktxjjang 등)를 통해 모르는 사람끼리도 쉽게 만날 수 있다. ‘신용불량자’를 만났을 경우 자동발매기 근처나 당일표 사는 곳에서 무작정 ‘사람 섭외’에 나서야만 한다. 3명이 타도 싸다. 호남선 용산~광주 운임, 3만3300원. 동반석은 1인당 2만800원만 내면 된다. 무궁화호 운임은 2만원이다.
 
여러 사람이 한 사람 명의로 KTX 할인카드를 만들어 돌려 쓰는 방법도 있다. 물론 ‘편법’이다. 할인카드만 제시하면 표를 살 수 있으므로 들키지만 않으면 여러 명이 돌려 쓰며 활용할 수 있다. 청소년 카드(24세 미만), 동반카드(9명까지), 비즈니스카드(24세 이상), 경로카드(65세 이상)로 구분된다. 6개월 동안 40회(동반카드는 20회)를 30~15% 할인받을 수 있다.
 
◆ 할인대상을 확인하라
 
할인대상에 따라 30~50%까지 할인이 가능하다. 어린이(만4~12세), 장애인(1~3급 보호자, 동반 1인까지)은 50%, 국가유공자(독립유공자와 상이등급 1~2급은 동반 1인까지)는 6회 무임승차 후, 그 이후부터 50%를 할인 받는다. 경로(만65세 이상)는 평일 30%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.
 
◆ 불편은 감수하자
 
역방향, 출입문 인접 좌석, 자유석은 5% 할인 혜택이 있다. 7월 30일부터 주말 자유석은 폐지된다.
 
◆발로 뛰면 돈 번다.
 
중간에 한번 자리를 옮겨도 괜찮다면, 갈아타는 방법을 이용해 보자. 서울~부산 구간 중 서울~대구까지만 고속철이 놓여져 있는 점을 고려하면 새로운 방법이 생긴다. 대구~부산은 일반열차와 속도가 비슷하다. 또 KTX와 일반열차를 10~50분 안으로 서로 갈아타면 일반열차 운임은 30%를 할인 받을 수 있다. 서울~대구까지만 KTX 표를 사고 대구~부산까지는 일반 열차를 타면 5300원(무궁화호를 이용할 경우)을 절약할 수 있다. 일반열차는 KTX보다 정차하는 구간이 많아 15~30분 늦어진다.
 
또한 표를 나눠서 사면 자리를 바꿔 앉아야 하는 번거로움은 있지만 돈은 절약된다. 서울~천안·아산 구간(1만1400원)을 끊은 뒤 다시 천안·아산~부산(3만1400원)을 끊으면 총 4만2800원. 서울~부산 4만4800원보다 2000원 저렴하다.
 
◆일찍 일어나는 새가 벌레를 잡는다
 
일찍 예매할수록 할인율이 크다. 평일 운행 티켓은 1~2개월 전 예매하면 20%, 15~29일 전 예매하면 15%, 7~14일 전 예매하면 7% 할인 받는다.
 
◆회원카드·패밀리카드 이용하기
 
철도회원카드 또는 KTX패밀리카드가 있으면 예매시 5% 할인을 받고 운임 요금의 3%를 적립할 수 있다.
 
◆마지막은 자동발매기와 함께
 
자동발매기를 이용하면 1% 추가 할인혜택이 있다.
상호명: 경주정보사, 대표자명: 원성영, 사업자번호: 505-02-75636, 통신판매번호: 제04-44호
(780-933) 경북 경주시 동천동 921-6번지 동호빌딩 3F 경주정보사, TEL: 054-748-5191 FAX: 054-748-5195
COPYRIGHT 경주정보사 ALL RIGHTS RESERVED. DESIGNED BY JOA
당신은 2006년 3월 1일 이후 920,920 번째 방문자입니다.[관리자]